[성찰과성장] 과로 산재 북토크 '과로로 소중한 사람을 떠나보낸 우리가 할 수 있는 일' (~4/13)
by 성찰과성장 / 2024-03-28 21:12


나와 가까운 이의 죽음이 혹시 '과로 죽음'은 아니었을까요?

한국인의 사망 원인 중 2,3위를 차지하는 뇌심혈관질환. 

이러한 뇌심혈관질환은 과로와 연관이 높습니다. 

주당 근무시간이 55~60시간을 넘으면 주당 40시간 근무할 때보다 

심장질환이나 사망 위험을 1.5~2.3배 증가시킨다는 연구가 많습니다. 

 

이러한 과로사는 특정 직업, 연령, 성별에 한정되지 않고 일어납니다. 

- 자연재해 때문에 긴급하게 야근과 휴일 근무를 반복하던 50대 공무원 

- 대형 로펌에서 일하던 30대 여성 변호사

- 야근이 잦은 제약업체 연구소 20대 남성 직원.

이들 모두 과로로 목숨을 잃었습니다. 

 

장시간 노동뿐 아니라 

성과나 희망퇴직 압박, 잦은 배치 전환 등 직장 내 괴롭힘

또는 직장 내 폭력으로 인한 괴로움과 압박감 등 

다양한 형태의 업무 스트레스로 인해

 과로 자살까지 발생하고 있습니다. 

 

중앙심리부검센터에서 실시한 심리부검 결과에 따르면 

2018년 68%의 자살자가, 2019년에는 62%의 자살자가 

죽음 전 업무와 관련한 스트레스 사건이 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과로사, 과로 자살은 겉으로 잘 드러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뇌심혈관질환도 과로 자살도 고인이 남긴 기록이 많지 않아

'과로' 때문에 죽었다는 의심조차 못하는 유가족 또는 사별자가 많습니다.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나와 가까운 이의 죽음이 혹시 '일‘ 때문은 아니었을까요?



 

 

당사자 X 지원가 X 법률 전문가’ 가 함께하는 과로 죽음 북토크

 

숨겨진 과로 죽음을 위해

「그리고 우리가 남았다」와

「아직 이 죽음을 어떻게 다뤄야 할지 모릅니다」

저자가 함께 공동 북토크를 기획했습니다.

이번 북토크는

' 당사자 X 지원가 X 법률전문가'가 함께합니다.

· 과로 자살 유가족 당사자

· 과로 죽음 유가족의 산재 신청을 지원해 준 유가족 모임 운영자

· 과로 죽음, 산재 신청 전문 변호사·노무사

북토크에 오면 무엇을 얻을 수 있나요?

· 가까운 이를 잃고 힘든 마음을 나눌 수 있습니다

· 가족, 동료, 지인의 죽임이 과로와 연관이 있는지 알아볼 수 있습니다

· 산재 신청을 고민하고 있다면 산재 준비 방법부터 진행 과정까지 실질적인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 무료 법률 상담을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북토크 신청하기 : https://bit.ly/과로북토크2404 






과로 북토크 안내 

✔️ 일시 : 2024년 04월 13일(토) 14시~16시

✔️ 장소 : 교대역 인근 (추후 개별 안내 예정)

✔️ 인원 : 4~6명, 소규모 진행 예정

✔️ 참가비 : 무료 

✔️신청 방법 : https://bit.ly/과로북토크2404

 

✔️추천 대상 

-가까운 이의 죽음이 일(과로, 직장 내 괴롭힘 등)과 연관이 있는지 궁금하신 분

-뇌심혈관질환, 직장 내 괴롭힘, 과로 자살 등 업무상 재해로 인해 소중한 사람(가족, 동료, 친구 등)을 잃으신 분

-가족의 과로사, 과로 자살로 인해 산재 신청을 고민하고 계신 분

 

✔️ 내용 

1부 : 과로 죽음 그리고 산재 인정의 의미 - 「그리고 우리가 남았다」 저자 강민정 (유가족 모임 운영자)

2부 : 산재신청 방법과 손해배상 청구의 필요성 – 「그리고 우리가 남았다」 저자 손승주 (변호사·공인노무사)

3부 : 남겨진 우리, 자살 사별자의 마음 고백 – 「아직 이 죽음을 어떻게」 저자 김설

 

🎁 참여 이벤트 : 북토크 후 무료 법률 상담을 지원해 드립니다

 

✔️주최 : 한국과로사·과로자살유가족모임, 성찰과성장

✔️문의 : rng220924@gmail.com


✔️북토크 신청하기 : https://bit.ly/과로북토크2404

첨부파일

작성자 : 성찰과성장, 작성일 : 2024-03-28 21:12, 조회수 : 76

코멘트를 달아주세요!